• 말산업은 경제입니다.
  • 말산업은 문화입니다.
  • 말산업은 건강입니다.
PDF      

“힐링승마가 학교 부적응 청소년 사회성 향상시킨다”

말산업연구소, 부적응 청소년 대상 힐링승마 프로그램 연구 결과 발표

    입력 : 2018.02.09 17:00


말산업연구소, 부적응 청소년 대상 힐링승마 프로그램 연구결과 발표
청소년들이 말 타면서 자신감 생겨…비속어 사용도 줄어

[말산업저널] 박수민 기자= ‘힐링승마가 학교 부적응 청소년의 사회적 기술 향상에 효과가 있다’는 연구 용역 결과가 나와 눈길을 끌고 있다.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 말산업연구소는 2월 3일 한국교원대학교 교육학과 유형근 교수 연구진과 학교 부적응 청소년을 대상으로 힐링승마 프로그램을 시행한 결과, 사회적 기술을 향상하는데 효과가 있다고 밝혔다.

‘힐링승마’란 말을 매개로 신체와 정신적 불균형 상태를 치유하는 것으로 해외에서도 많은 인기를 끌고 있는 치료법이다.

이번 연구에서는 고위기 학교 부적응 청소년 44명 중 22명(실험집단)에게는 힐링승마 프로그램을 시행하고 나머지 22명(통제집단)에게는 힐링승마 프로그램을 시행하지 않고 사전·사후검사에 나타난 변화를 비교·분석했다.

연구에 따르면, 위기 청소년에게 1회당 120분씩 총 7회 힐링승마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한 결과 협동성, 주장성, 공감능력에서 긍정적인 영향이 나타났다. 특히 실험집단은 사회적 기술 척도의 평균이 3.25에서 3.80으로 상승했지만 통제집단의 평균은 3.24에서 3.29로 큰 차이가 없었다.

실험에 참여한 관계자는 “청소년들이 말을 타면서 생기는 자신감을 통해 용기를 가지게 됐다”며, “말과 교감하며 행복하다는 이야기를 하는 경우도 많았다”며, “학생들의 비속어 사용이 현격히 줄고, 말을 보살피며 생명을 아끼는 방법을 배우게 된 것 같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는 대인관계 부적응 등으로 학업을 포기하는 학교 부적응 청소년의 사회성 향상에 힐링승마가 도움이 된다는 최초의 연구로 그 의미가 크다. 또한, 이번 연구결과는 ‘학습자 중신 교과 교육 연구’ 최신호에 게재됐다.

한편, 한국마사회 말산업연구소는 힐링승마를 통한 승마의 공익적 가치 창출을 위해 관련 연구를 2013년부터 꾸준히 진행해오고 있다.

▲한국마사회 말산업연구소는 2월 3일 한국교원대학교 교육학과 유형근 교수 연구진과 학교 부적응 청소년을 대상으로 힐링승마 프로그램을 시행한 결과, 사회적 기술을 향상하는데 효과가 있다고 밝혔다(사진 제공= 한국마사회).

박수민 기자 horse_zzang@horsebiz.co.kr
-Copyrights ⓒ말산업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