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말산업은 경제입니다.
  • 말산업은 문화입니다.
  • 말산업은 건강입니다.
PDF      

자유로운 영혼! 모델 김우영, 인간미 넘치던 의리파 타투이스트...영원한 자유 찾아 떠났다!

    입력 : 2018.11.08 16:51



[말산업저널] 이원정 기자= 모델 겸 타투이스트 김우영(26)이 교통사고로 숨진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네티즌들의 안타까움과 애도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연예계에 따르면 김우영은 5일 오후 5시30분께 서울 마포대교에서 교통사고를 당해 숨졌다. 김우영은 사고 직후 신촌 세브란스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끝내 세상을 떠났다.

김우영은 1992년생으로 얼굴을 비롯한 온몸에 타투를 새긴 모델로 유명했다.

평소 자유분방한 성격과 얼굴 등 문신으로 일부 네티즌들은 거부감을 보이기도 했지만 그를 아는 친지들 사이에는 의리있고 인간미가 넘치는 성격으로 알려져 있다.

래퍼 겸 프로듀서 슈프림보이(24)는 7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사랑하는 형이자 친구 김우영군이 11월5일 사고로 세상을 떠났다"며 사망소식을 전했다.

슈프림보이는 이어 "평소 사람들을 만나 함께 시간 나누는 것을 좋아하던 친구였기에 우영이를 아시는 분들이 함께 자리해 주신다면 감사하겠다"고 덧붙였다.

지난해에는 그룹 '방탄소년단'(BTS) 리더 RM(24)과 미국 래퍼 왈레(34)의 협업곡 '체인지' 뮤직비디오에 출연하기도 했다.

또 지난달 열린 2019 S/S 헤라 서울패션위크 무대에 서는 등 모델로서도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이원정 기자 ashley17@horsebiz.co.kr
-Copyrights ⓒ말산업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