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문영 비시 詩帖] 할미꽃
[김문영 비시 詩帖] 할미꽃
  • 김문영 글지
  • 승인 2019.04.15 0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개 숙이고 살아야 하는 일이 어디 한 두 가지더냐
여기저기 고개를 숙여야 일이 술술 풀리던 시절도 있었다 
약삭빠른 인간은 적폐의 틈새를 이용해 고개 빳빳이 들고 
목소리 빵빵 높여 민원 악용하는 기술도 발휘하네
사실과 진실, 부정과 정의를 혼돈시키는구나
눈치보기 잘하기 가르쳐 
사람의 능력 또한 눈치로 평가하니 
눈치 공화국서 눈치만 살피는 눈치의 처세가 만연하는구나
편가르기 잘하는 정치따라 
크고 작은 조직들도 편가르기 심해지고
좋은 것은 내 일
나쁜 것은 무조건 남의 일
책임지는 일은 피하는 것이 장땡
갈라진 바위 틈새로 머리 내밀고 눈치 살피는 쥐새끼 마냥
세대가 내려갈수록 점점 더 영악해지고
예의와 예절은 지나가는 개에게나 던져주는 유물이 되고 있네
혼란 속에 갇혀있어도 살긴 살아야지 
풍족하게 살진 못했어도 비굴하게 살진 않았으니
아무 때나 고개 숙이지는 말자

 

 

말산업저널, HORSEBIZ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기사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우리은행  1005-101-982065   예금주 : 미디어피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 383 디지털엠파이어 B동 808호 (우)14057
  • 대표전화 : 031-8086-7999
  • 팩스 : 031-8086-799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옥현
  • 법인명 : (주)미디어피아
  • 제호 : 말산업저널
  • 등록번호 : 경기 아 50381
  • 등록일 : 2012-03-23
  • 발행일 : 2019-02-08
  • 발행/편집인 : 김문영
  • 말산업저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말산업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orsebiz.co.kr
ND소프트
test t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