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호 한국낙농육우협회장, 축산관련단체협의회장에 추대
이승호 한국낙농육우협회장, 축산관련단체협의회장에 추대
  • 권순옥
    권순옥 webmaster@horsebiz.co.kr
  • 승인 2008.03.29 10: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승호 축산관련단체협의회장
- 비공개 투표에서 협의회장에 추대돼 2년간 협의회장으로 활동
- 사감위관련 경마산업 위기 극복에 축산관련단체 적극적 참여 기대

이승호 한국낙농육우협회장이 축산관련단체협의회장으로 추대되면서 사행산업감독위원회와 관련해 강화되고 있는 경마산업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대응에 축산관련단체가 더욱 힘을 보탤 것으로 전망된다.
축산관련단체협의회(이하 축단협)는 지난 19일(수) 제 2축산회관에서 2008년도 제1차 대표자 회의를 열고 신임 협의회장으로 이승호 한국낙농육우협회장을 추대했다.
28명의 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 날 회의에서는 서면으로 차기 협의회장을 무기명 추천하는 방식이 채택, 다수의 추천을 받은 이 회장이 향후 2년간 신임 협의회장으로서 활동하게 됐다. 사실상 투표형식이 된 ‘서면 무기명 추천’은 새 협의회장이 탄생하는 과정에서 자칫 일부 단체간 대립이 일어날 수 있다는 우려에 따른 것.
이날 개표는 비공개 회의로 치러졌으며, 주요 생산단체장간 경합이 우려되었으나 추대형식을 빌어 이승호 한국낙농육우협회장이 새로운 축단협의회장을 추대했다.
또한 이날 회의에서는 남호경 전 축산관련단체협의회장(전국한우협회장)이 명예회장으로 위촉되었으며, 김동환 대한양돈협회장과 이준동 대한양계협회장이 선임됐다. 감사는 유동준 단미사료협회장과 조병대 한국종축개량협회장이 유임됐다.
한편 이 날 협의회에서는 회의 진행에 앞서 축산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홍문표 국회의원, 김춘진 국회의원, 강기갑 국회의원, 박홍수 전농림부장관에 감사패를 전달했다.
이승호 신임 축단협의회장은 그동안 위기에 처한 한국농축산산업을 살리는데, 경마산업의 역할이 크다는 것을 인식하고 경마산업에 적극적인 관심을 기울이며, 각종 토론회 참여는 물론 축산단체가 어우러져 성명서를 발표하는 등 레저세 인하와 사감위법에서 경마산업을 제외해야 한다는데 목소리를 높여왔다.
마필 및 경마산업 단체는 이승호 신임협의회장의 취임으로 축산관련단체들이 더욱 적극적으로 경마산업의 위기극복에 큰 힘을 보탤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축산관련단체협의회가 축산업계 대표 단체로서 현안과 대안, 비전을 만드는 데에 더 일조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라고 밝힌 이승호 축단협의회장은 축산관련단체협의회에 무엇보다 축산단체 의견을 통합하고 효율적으로 중지를 모으는 일이 요구된다는 이 회장은 “협의회장 뿐 아니라 전 축산단체의 관심과 참여가 중요하다”고 피력했다.
그는 “이를 위해 실무자 회의를 활성화하고 권한을 강화하는 한편 적극적인 전문가 자문 등을 통해 축산단체간 의견통합을 이루겠다”며 관련 축산인들의 협조를 당부했다.
권순옥 취재부장 margo@krj.co.kr

말산업저널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 383 디지털엠파이어 B동 808호 (우)14057
  • 대표전화 : 031-8086-7999
  • 팩스 : 031-8086-799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옥현
  • 법인명 : (주)미디어피아
  • 제호 : 말산업저널
  • 등록번호 : 경기 아 50381
  • 등록일 : 2012-03-23
  • 발행일 : 2013-06-24
  • 발행/편집인 : 김문영
  • 말산업저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말산업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orsebiz@horsebiz.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