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력(權力)이란?
권력(權力)이란?
  • 고정숙 전문기자
    고정숙 전문기자 koko6110@hanmail.net
  • 승인 2020.04.20 11: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력은 물거품과도 같은 것이다. 그러니 21대 국회의원 당선자들은 그 자리에서 물러날 때를 항상 생각하면서 국정에 임하고, 이름 석 자 후세(後世)에 남길 수 있는 훌륭한 정치인이 되기를 기대해 본다.

 

 

권세가 있을 때 그 권세를 법의 잣대 위에 두게 되면 임기 끝나고 내려왔을 때 주변에 적이 생길 수도 있다. 한 순간 권력을 잡았다고 경거망동(輕擧妄動)하지 말고, 높은 자리에 있을 때 선덕(善德)을 베풀어야 한다.

 

아래 명심보감(明心寶鑑)성심편(省心篇) 한 구절은 현재 권력을 휘두를 수 있는 권력자들에게 꼭 들려주고 싶은 문구(文句)여서 소개한다.

 

 

오늘은 법()과 다스릴 치(), 권력(權力)을 한자로 알아보기로 한다.

법 법()은 물 수(氺 氵), 갈 거()로 나뉜다.

 

 

여기에서 다시 를 파자하면 흙 토(), 사사 사()로 나뉜다.

 

 

 

는 열 십()과 한 일()로 이뤄졌다. 즉 흙에 씨앗을 하나 심었을 때 많은[] 곡식을 수확한다는 뜻이다.

 

 

와 비슷한 한자가 선비 사()이다. 즉 하나를[] 배우면 열[]을 깨우치는 사람이 선비라는 것이다.

 

 

 

사사 사()는 팔을 내 쪽으로 끌어당기는 모양으로 개인의 사사로움을 뜻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