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산 명마 ‘트리플나인’, 25일 은퇴한다···내년부터 씨수말로 데뷔
국내산 명마 ‘트리플나인’, 25일 은퇴한다···내년부터 씨수말로 데뷔
  • 황인성 기자
    황인성 기자 gomtiger@horsebiz.co.kr
  • 승인 2020.09.25 20: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일무이 4년 연속 대통령배 제패 등 대기록 메이커
최병부 마주, “자식과도 같은 말···은퇴식 못 열어 미안한 마음”

[말산업저널] 황인성 기자= 한국경마 역사에 한 획을 그은 명마 ‘트리플라인’이 25일 경주로를 떠난다. 경마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던 명마인 만큼 성대한 은퇴식 개최가 기대되자만, 코로나 여파로 별도의 은퇴행사는 열리지 않는다.

명마 '트리플나인'의 모습(사진= 한국마사회).
명마 '트리플나인'의 모습(사진= 한국마사회).

 

‘트리플나인’은 국내산 경주마로 2014년 11월 데뷔한 이래 5년 7개월 동안 33경주에 출전하여 15승 달성, 승률 45.5%를 기록하며 경마팬들의 관심을 끌었다.

국내 최고 씨수말로 손꼽히는 ’엑톤파크‘의 자마로 2014년 데뷔 경주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첫 출전부터 존재감을 드러냈으며, 이듬해인 2015년부터 전성기의 가도를 달리기 시작했다.

4년 연속 대통령배 우승(2015~2018년), 3년 연속 그랑프리 입상(2016~2018년), 연도대표마 3번 수상(2015·2016·2018년) 등 한국 경마의 새로운 신화를 기록하며, 명실상부 최강 국산마로 등극하였다.

특히, 2017년에는 세계 최고 경마무대인 두바이월드컵에 출전하여 예선전(2000m) 경주에서 준우승을 기록했고, 한국경마 최초 두바이월드컵 고돌핀 마일(Godolphin Mile, 1600m)에 출전하여 국산 경주마의 국제 경쟁력을 입증했다.

한국경마의 전설적인 기록을 남긴 ‘트리플나인’은 고령에 속하는 8세의 나이에도 불구하고 최상의 컨디션을 보여주며 6월까지 경주로를 달렸지만, 더 늦기 전에 우수한 자마 배출에 힘써 한국경마에 새로운 기여를 시작하기 위해 경주로를 떠나기로 결정했다.

‘트리플나인’의 최병부 마주는 “‘트리플나인’과의 만남, 그리고 그와 함께 일궈낸 많은 기록은 내 인생에 많은 영향을 미쳤고, 내게 자식과도 같은 말이다”며, “코로나19로 인해 트리플나인의 마지막을 화려하게 장식해주지 못해 미안한 마음이 크지만, 그동안 트리플나인을 응원해주신 모든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달드리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은퇴한 ‘트리플나인’은 내년부터 제주 챌린지팜에서 씨수말로 데뷔해 제2의 마생을 살아간다. 작년 은퇴한 ‘파워블레이드’가 올해 무려 70두의 씨암말과 교배를 하였고, ‘경부대로’가 여전히 50두 내외의 교배를 하는 등 국산 씨수말이 일으키고 있는 작은 돌풍을 씨수말 ‘트리플나인’이 태풍으로 변화시킬지 주목된다.

두바이월드컵에 출전했던 '트리플나인'(사진= 한국마사회).
두바이월드컵에 출전했던 '트리플나인'(사진= 한국마사회).

 

말산업저널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 383 디지털엠파이어 B동 808호 (우)14057
  • 대표전화 : 031-8086-7999
  • 팩스 : 031-8086-799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옥현
  • 법인명 : (주)미디어피아
  • 제호 : 말산업저널
  • 등록번호 : 경기 아 50381
  • 등록일 : 2012-03-23
  • 발행일 : 2013-06-24
  • 발행/편집인 : 김문영
  • 말산업저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말산업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orsebiz@horsebiz.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