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마 베테랑이 들려주는 경마 이야기’···영예조교사 하재흥, 기수 후보생 대상 강연 펼쳐
‘경마 베테랑이 들려주는 경마 이야기’···영예조교사 하재흥, 기수 후보생 대상 강연 펼쳐
  • 황인성 기자
    황인성 기자 gomtiger@horsebiz.co.kr
  • 승인 2020.11.05 14: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말산업저널] 황인성 기자= 경마 베테랑인 하재흥 조교사가 기수 후보생들에게 특별 강연을 펼쳤다.

하 조교사는 10월 29일 원당 소재 한국마사회 경마아카데미에서 기수 후보생들에게 본인의 45년 경마 인생

(사진= 한국마사회 홍보부).
(사진= 한국마사회 홍보부).

 

을 전달하는 특별한 강의를 진행했다.

하재흥 조교사는 35년간 조교사 생활을 하며 10,533전 937승이라는 호성적을 낸 명실상부 한국경마의 산 증인으로 한국경마 영예조교사이다. 코리안더비, 과천시장배 등 굵직한 대상·특별경주 트로피를 12번이나 들어 올렸으며, 2018년에는 조교사 최초로 ‘영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리며 영예조교사 타이틀까지 얻었다. 같은 해 조교사 생활을 마무리 짓고 현재는 제주도에서 경주마 목장을 경영하며 한국경마 발전을 위한 인생 제2막을 진행 중이다.

하재흥 조교사는 조교사 데뷔 전 10여 년간 기수로 활동하기도 했다. 그는 특강을 통해 향후 경마계를 이끌어나갈 후배 기수 후보생들에게 자신의 뜨거웠던 45년 경마장 인생 이야기를 진솔하게 들려주며 감동을 자아냈다. 본인의 35년 조교사 생활을 집필한 서적 ‘조교사, 하재흥입니다’를 선물로 나누어 주기도 했다.

특히 수습기수로 활동 중인 3학년들에게는 본인의 경주마 조교 및 경마장 생활의 노하우를 들려주며 실질적인 조언을, 1·2학년들에게는 혹독한 후보생 과정을 견딜 수 있도록 따뜻한 격려를 해주었다. 이날 수업을 들은 기수 후보생들 역시 대선배의 경마인생 이야기가 실질적이고 심리적인 도움이 되었다는 후문이다.

강의를 마친 하재흥 조교사는 “향후에도 기회가 된다면 언제든지 방문해 기수후보생들에게 힘이 되어 주고 싶다”고 말하며 든든한 고목(古木)의 모습을 보여줬다.

말산업저널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 383 디지털엠파이어 B동 808호 (우)14057
  • 대표전화 : 031-8086-7999
  • 팩스 : 031-8086-799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옥현
  • 법인명 : (주)미디어피아
  • 제호 : 말산업저널
  • 등록번호 : 경기 아 50381
  • 등록일 : 2012-03-23
  • 발행일 : 2013-06-24
  • 발행/편집인 : 김문영
  • 말산업저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말산업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orsebiz@horsebiz.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