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아나운서 투입···한국경마, 세계로 쭉쭉
외국인 아나운서 투입···한국경마, 세계로 쭉쭉
  • 황인성 기자
    황인성 기자 gomtiger@horsebiz.co.kr
  • 승인 2019.05.09 14: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주 출신 로이스, 3일 해외 실황 중계 데뷔
“한국 경마 가능성 믿고 국제화 도울 것”
경주 실황 수출사업 순항…신규 인력 투입 질적 성장 도모

[말산업저널] 황인성 기자= 국경마의 가능성을 믿고 한국 땅을 밟았다”

한국경마를 전 세계에 알리는 한국마사회의 수출 경주 실황 중계 아나운서로 3일 데뷔한 로이스 뉴튼(Royce Neville NEWTON, 31세, 이하 로이스)의 말이다.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는 한국경마 경주의 실황 수출 사업을 효과적으로 이끌기 위해 호주 출신의 신규 외국인 아나운서를 투입했다.

해외에 수출되는 경주의 특성상 영어 중계가 필수인 데다 호주경마 등 해외 경험을 갖춘 외국인 아나운서의 투입으로 수출 사업에 더욱 탄력이 붙을 것으로 보인다.

호주 출신 로이스는 호주의 주요 경마 중계 채널에서 8년간 중계와 기사 작성 등을 담당했다.

호주는 파트1 국가로 국제경마에서 인정하는 경마 선진국이다. 세계 4대 경마대회이자 호주 내 가장 큰 경마대회인 ‘멜번컵’ 기간을 공휴일로 지정할 만큼 호주 국민들의 경마 사랑은 대단하다.

로이스는 “호주경마는 아시아 전역에서 사랑받고 있다”며, “한국 경마 또한 경마장이 있는 서울과 부산을 넘어 더 많은 팬을 끌어들일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갖고 있다고 믿는다”고 말했다.

또한 “경마 중계 아나운서라는 내 직업을 사랑하고 중계석은 경마장에서 제일가는 명당”이라며, “세계의 다양한 경주로를 보는 것은 정말 신나는 일이다. 한국의 경마장에서 일할 수 있다는 소식에 망설임 없이 선택했다”고 한국 경마를 선택한 이유에 대해 밝혔다.

끝으로 로이스는 “한국의 경마 시설은 정말 훌륭하고, 경주를 만들어가는 사람들 또한 매우 프로페셔널하다”며, “앞으로 한국마사회에서 일하면서 동료들과 한국경마를 세계에 알린다는 공통의 열정을 나누며 국제화를 이끌어가고 싶다”라고 포부를 전했다.

한국마사회는 2013년 한국경마 경주의 실황 시범 수출을 시작으로 해외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2014년에는 2개국에 227개 경주를 수출했으며, 작년에는 전 세계 경마 매출액 순위 TOP5 에 해당하는 홍콩, 미국, 호주 등을 포함한 13개국에 4,260개 경주를 수출했다. 한국경마 수출 사업은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한국 경마 해외 매출액은 매년 15% 이상씩 지속적으로 늘어 지난해에는 수출 시작 5년 만에 연 721억 원을 돌파했다. 해외 매출액은 해외에 수출된 한국경주에 대한 발매 매출을 말하며, 한국경마 인지도를 가늠할 수 있다.

한국마사회는 올해 수출 사업의 양적 성장을 넘어 더 좋은 질의 서비스를 선보이고자 새로운 영어 중계 아나운서를 신규 채용했다는 설명이다.

한편, 한국마사회는 올해 해외용 한국경마 홍보 영상을 제작하고 기존 제공했던 경주정보를 확대하는 등 수입국 고객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신규 외국인 아나운서 로이스의 등장으로 한국 경마가 새로운 수출 효자 상품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한국마사회는 한국경마 경주의 실황 수출 사업을 효과적으로 이끌기 위해 호주 출신의 신규 외국인 아나운서를 투입했다. 호주 출신인 로이스 뉴튼(Royce Neville NEWTON)은 3일 한국마사회의 수출 경주 실황 중계에 데뷔했다. 로이스는 호주의 주요 경마 중계 채널에서 8년간 중계와 기사 작성 등을 담당했다(사진 제공= 한국마사회 홍보부).
한국마사회는 한국경마 경주의 실황 수출 사업을 효과적으로 이끌기 위해 호주 출신의 신규 외국인 아나운서를 투입했다. 호주 출신인 로이스 뉴튼(Royce Neville NEWTON)은 3일 한국마사회의 수출 경주 실황 중계에 데뷔했다. 로이스는 호주의 주요 경마 중계 채널에서 8년간 중계와 기사 작성 등을 담당했다(사진 제공= 한국마사회 홍보부).

 

말산업저널, HORSEBIZ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컨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 383 디지털엠파이어 B동 808호 (우)14057
  • 대표전화 : 031-8086-7999
  • 팩스 : 031-8086-799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옥현
  • 법인명 : (주)미디어피아
  • 제호 : 말산업저널
  • 등록번호 : 경기 아 50381
  • 등록일 : 2012-03-23
  • 발행일 : 2019-02-08
  • 발행/편집인 : 김문영
  • 말산업저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말산업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orsebiz.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