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작전사령관에 첫 여군 임명
항공작전사령관에 첫 여군 임명
  • 안치호
    안치호 john337337@horsebiz.co.kr
  • 승인 2019.11.08 15: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선영 준장, 여군 최초 소장 진급…항공작전사령관에 첫 여군 임명
정부, 하반기 장군 진급 인사 단행…김주희 대령, 정보병과 최초 여성 장군 발탁

[말산업저널] 안치호 기자= 정부는 11월 8일 강선영(여군 35기) 준장을 여군 최초로 소장으로 진급 시켜 항공작전사령관에 임명하는 등 하반기 장군 진급 인사를 단행했다.

항공작전사령부는 육군 헬기 전력을 총괄하는 야전작전사령부로 강선영 장군은 문재인 대통령의 재가를 받아 육군 항공작전사령관에 첫 여군이 임명됐다. 또한 김주희(여군 35기) 대령은 정보병과 최초로 여성 장군에 발탁됐다.

국방부는 "능력과 전문성을 갖춘 우수한 인재 중 강선영(항공), 김주희(정보), 정의숙(간호) 등 여군 3명을 선발해 여성 인력 진출을 확대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인사에서 강창구, 김현종, 박양동, 박정환, 허강수 육군 소장이 중장으로 진급해 군단장 등에 보임되며 김현종 중장 진급자는 국방개혁비서관을 계속 맡게 된다.

육군 강선영 준장 등 15명과 해군 유근종 준장 등 2명, 공군 박웅 준장 등 4명을 포함한 21명은 소장으로 각각 진급했다. 육군 고현석 대령 등 53명과 해군 구자송 대령 등 13명, 공군 권혁 대령 등 11명을 포함한 77명이 준장으로 승진했다.

국방부는 "특정 분야에 편중되지 않은 능력 위주의 균형 인사를 구현한다는 원칙에 따라 작년에 이어 박양동, 허강수 중장 진급자 등 비(非) 사관학교 출신 중 우수자를 다수 발탁해 사관학교 출신 편중 현상을 완화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맡은 직책에서 마지막까지 묵묵히 성실하게 복무한 인원을 다수 발탁했다"며, "앞으로도 우수자는 출신·성별·특기 구분 없이 중용되도록 공정하고 균형된 인사를 적극적으로 구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정부는 하반기 장군 진급 인사를 단행했다(사진= 연합뉴스).
정부는 하반기 장군 진급 인사를 단행했다(사진= 연합뉴스).

 

말산업저널, HORSEBIZ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컨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 383 디지털엠파이어 B동 808호 (우)14057
  • 대표전화 : 031-8086-7999
  • 팩스 : 031-8086-799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옥현
  • 법인명 : (주)미디어피아
  • 제호 : 말산업저널
  • 등록번호 : 경기 아 50381
  • 등록일 : 2012-03-23
  • 발행일 : 2019-02-08
  • 발행/편집인 : 김문영
  • 말산업저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말산업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orsebiz@horsebiz.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