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죄TV] 제 15화 검찰, 전관 유착 감찰하고 '역대급 금융비리' 재수사 하라
[무죄TV] 제 15화 검찰, 전관 유착 감찰하고 '역대급 금융비리' 재수사 하라
  • 무죄TV (innocenceofkor@daum.net)
    무죄TV (innocenceofkor@daum.net) chlwltn44@gmail.com
  • 승인 2019.12.02 15:3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웅진그룹 윤석금 회장이 탈취한 부천소재 부동산 의혹 사건에 검찰과 국세청의 유착 의혹이 드러났다며 피해자들이 재수사를 촉구하고 나섰다.
피해자들은 5천만 원짜리 가공회사로 3천억대 재산을 장악하게 만든 윤석금 강탈극에 검찰과 국세청 간부들의 깊숙한 공모가 있었다고 주장했다.
검찰은 수사초기부터 사건을 덮기에 급급했으며 국민연금과 탈세 등 뚜렷한 범죄 소명마저도 외면했다고 밝혔다.
역대급 금융 비리로 상징되는 윤석금 부동산 탈취극에는 초기 부천지청장을 지낸 우병우의 청부 수사 의혹까지 더해져 수사 과정에 대한 감찰도 요구된다.

피해자들은 우병우 장모와 윤석금 부인이 같은 골프장 멤버였으며, 이 당시 타이거월드 대표는 상당기간 불법 연행된 뒤 구속됐으나 모두 무죄 판결을 받을 정도로 엄청 시달렸다고 폭로했다. 상식을 벗어난 검찰 수사 문제점과 역대급 금융특혜 그리고 법원의 회생과정 등 종합 범죄세트와 같은 비리에 윤석열 검찰의 공정수사 의지를 가름해 볼 수 있는 대목이다.

말산업저널, HORSEBIZ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컨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 383 디지털엠파이어 B동 808호 (우)14057
  • 대표전화 : 031-8086-7999
  • 팩스 : 031-8086-799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옥현
  • 법인명 : (주)미디어피아
  • 제호 : 말산업저널
  • 등록번호 : 경기 아 50381
  • 등록일 : 2012-03-23
  • 발행일 : 2013-06-24
  • 발행/편집인 : 김문영
  • 말산업저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말산업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orsebiz@horsebiz.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