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막말 차명진, 총선 등록 무효 & 사전투표 득표도 무효
세월호 막말 차명진, 총선 등록 무효 & 사전투표 득표도 무효
  • 성용원 작곡가
    성용원 작곡가 klingsol@hanmail.net
  • 승인 2020.04.14 08: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명진 후보의 등록이 무효되었다. 이는 10~11일 실시된 사전투표에서 차명진 후보에게 기표된 투표지도 모두 무효가 되었다는 의미다. 차 후보는 최근 한 방송상의 후보자 초청 토론회에서 '세월호 텐트 ooo' 발언으로 논란을 일으켜 미래통합당으로부터 '탈당 권유' 처분을 받았는데도 불구하고 유세 연설에서 "당장 세월호 텐트의 진실, 검은 진실, ○○○ 여부를 밝혀라, ○○○이 없으면 차명진이 책임지겠다"라고 말하는 등 문제성 발언을 계속해 당에서 제명됐다. 이에 경기도 부천시 선거관리위원회에서 차 후보에 대한 후보 등록 무효를 의결했다.

후보 등록이 무효가 된 부천에서 출마한 차명진 전 국회의원, 이로서 지난 사전투표에서 차명진을 뽑은 표들도 무효화 되었다. 사진 출처; 차명진 페이스북

일각에서는 예전부터 막말과 세월호 관련 문제를 일으킨 차명진을 공천했다는 자체가 잘못되었다고 한다. 이제 와서 제명해봤다 중도표가 미래통합당에 올리 만무하다. 원래 지지표도 잃어버릴 결과일수 있다.

차명진은 이미 지난해 자신의 페이스북에 '세월호 회 처먹고, 찜 쪄 먹고, 그것도 모자라 뼈까지 발라 먹고 진짜 징하게 해 처먹는다'라는 글에 대해 '세월호를 이용해서 억지 누명을 씌워 대통령을 쫓아내고, 그것을 이용해 권력을 획득한 자들, 그리고 지금까지 그것을 우려먹은 자들, 세월호 국민의 동병상련을 이용해서 텐트에서 있지 못할 일을 벌인 자들, 그들을 향해 그런 얘기를 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앞서 6일의 자신의 SNS에 '세월호 막말이나 하지 마'라고 댓글을 단 사람에게 자신의 아내가 'OOO이나 해명하시죠. 국민 성금, 국민 세금을 받고 성지라며 신성시한 세월호 천막 속에서 문란한 행동이나 하니 국민들이 이제 지겹다고 하는 거 아니냐, 그 사람들 편드는 건 희생당한 아이들을 두 번 죽이는 짓'이라고 따지니 소리를 지르며 달아났다며 '속이 뻥 뚫리는 순간'이라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민주주의 다원성과 자유를 인정한다는 건 누군가에게 깊은 상처를 주는 행위와 발언을 해도 된다는 게 아니다. 타인의 아픔에 눈곱만큼이라도 공감하는 게 사람이라면 할 당연한 감정이자 도리 아니겠는가. 창졸간에 자식을 잃은 유가족들에게 다시 한번 심시한 위로의 말씀을 올리며 두 번 다시 이런 비극이 이 나라에서 발생하지 않기를 간절히 기원한다.

말산업저널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 383 디지털엠파이어 B동 808호 (우)14057
  • 대표전화 : 031-8086-7999
  • 팩스 : 031-8086-799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옥현
  • 법인명 : (주)미디어피아
  • 제호 : 말산업저널
  • 등록번호 : 경기 아 50381
  • 등록일 : 2012-03-23
  • 발행일 : 2013-06-24
  • 발행/편집인 : 김문영
  • 말산업저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말산업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orsebiz@horsebiz.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