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가기
[고정숙 한자교실]
법무부-대검 갈등 일주일 만에 봉합(縫合)
2020. 07. 09 by 고정숙 전문기자

 

윤석열 검찰총장이 '검언유착 의혹' 사건 수사를 검찰총장이 하지 말라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수사지휘를 수용했다. 추 장관과 윤 총장의 갈등이 가까스로 봉합됐다. [파이낸셜뉴스] 2020.07.09

 

오늘은 봉합(縫合)을 파자(破字)로 알아보기로 한다.

 

꿰맬 봉()은 실 사(), 만날 봉()으로 이뤄졌다.

만날 봉()을 다시 파자하면 어디를 향해 나아간다는 뜻을 가진 착(), ‘끌다, 이끌다라는 뜻으로 쓰이는 끌 봉()으로 나뉜다.

 

 

()을 다시 파자하면 뒤쳐져서 걸어온다는 뜻을 가진 치()와 초목이 우거진 모양을 형상화한 예쁠 봉()의 조합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