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번컵 최초 우승한 여성 기수의 감동 실화 ‘라라걸’
멜번컵 최초 우승한 여성 기수의 감동 실화 ‘라라걸’
  • 안치호 기자
    안치호 기자 john337337@horsebiz.co.kr
  • 승인 2020.04.26 12: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신마비 극복하고 멜번컵 사상 최초로 우승한 여성 기수 감동 실화 담은 영화 ‘라라걸’ 개봉

[말산업저널] 안치호 기자= 낙마 사고로 인한 전신 마비를 극복하고 재기에 성공하며 멜번컵에서 사상 최초로 우승한 여성 기수의 감동 실화를 담은 영화 ‘라라걸’(원제: Ride Like a girl)이 국내에서 개봉했다.

4월 15일 개봉한 영화 ‘라라걸’은 2015년 멜번컵 우승 기수 미셸 페인이 고난과 역경을 뛰어넘어 멜버른 컵의 주인공이 되기까지 감동적인 그녀의 이야기를 만나볼 수 있다.

2015년 11월 3일 오후 3시 세계 4대 경마대회 중 하나인 멜번컵에서 155년 역사상 최초로 우승한 여성 기수가 탄생했다. 집보다 마구간을 사랑했고 역대 멜번컵 우승자와 경주마 이름을 줄줄 외웠던 경마 덕후인 ‘미셸 페인(Michelle Payne)’은 낙마 사고로 인한 전신 마비를 극복하고 재기에 성공한 기수로도 유명하다.

멜번컵은 매년 11월 첫째 주 화요일에 호주 멜버른시 플레밍턴 경마장에서 열리는 세계 최고의 경마 축제 중 하나로 ‘호주를 멈추는 경주(The Race Stops a Nation)’라는 수식어가 붙을 정도로 전 세계 경마인들의 이목이 쏠리는 경주다.

총 620만 호주 달러(약 55억 원)의 상금을 놓고 24마리의 말들이 대결하는 경주에서 미셸 페인은 뉴질랜드산 말인 ‘프린스 오브 펜젠스’를 타고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하며 기적의 이야기를 만들어냈다.

최근 미셸 페인은 남아프리카 공화국 케이프타운에서 열린 제38회 아시아 경마회의(Asian Racing Conference)에도 참석해 영화에 대한 소개와 자신의 이야기를 주제로 대담에 나서며 자리를 빛냈다. 이어 진행된 시사회에서는 콘퍼런스 참가자들의 극찬과 함께 박수갈채가 쏟아졌다는 후문이다.

영화를 본 관객들은 ‘경마의 속도감을 느낄 수 있어 재밌고 흥미진진했다’, ‘고난과 역경을 넘어 세계 최고 경마대회에서 우승하는 기수의 이야기가 감동적이었다’ 등의 의견을 내며 호평을 보였다.

멜번컵에서 사상 최초로 우승한 여성 기수의 감동 실화를 담은 영화 ‘라라걸’(원제: Ride Like a girl)이 개봉했다(사진= 판씨네마 페이스북).
멜번컵에서 사상 최초로 우승한 여성 기수의 감동 실화를 담은 영화 ‘라라걸’(원제: Ride Like a girl)이 개봉했다(사진= 판씨네마 페이스북).

 

말산업저널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 383 디지털엠파이어 B동 808호 (우)14057
  • 대표전화 : 031-8086-7999
  • 팩스 : 031-8086-799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옥현
  • 법인명 : (주)미디어피아
  • 제호 : 말산업저널
  • 등록번호 : 경기 아 50381
  • 등록일 : 2012-03-23
  • 발행일 : 2013-06-24
  • 발행/편집인 : 김문영
  • 말산업저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말산업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orsebiz@horsebiz.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