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교원의 중국 미디어 썰(说)] 중국전역 HD급 채널 총 507개
[윤교원의 중국 미디어 썰(说)] 중국전역 HD급 채널 총 507개
  • 윤교원 전문기자
    윤교원 전문기자 kyoweon@naver.com
  • 승인 2020.05.23 07: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전역의 방송채널은 약 1100여개, 그 중 HD급으로 송출되는 채널이 507개이며, 아직 HD급 채널 송출을 실행하지 못하는 지역도 적지 않다.

중국의 방송채널은 약 1100여개에 달한다. 

먼저 CCTV18개 채널은 위성을 활용하여 전국의 각 성급 방송국에 신호가 전달되어 각 성의 방송국을 통하여 각 가정으로 송출되고있다.

헤이룽장성에 거주하는 사람은 평생을 살아도 하이난성의 방송을 시청할 수 없으므로 중국 정부는 각 성 단위로 전국을 대상으로 송출할 수 있는 위성채널 하나씩을 부여했는데, 이 채널이 약 30여개 존재한다. 

다음으로 각 성급 단위에서만 송출이 되는 지역 채널들이 존재하는데, 이 채널들은 해당 성 단위가 아닌 다른 지역에서는 시청할 수 없는 채널들이다. 

중국국가광전총국(国家广播电视总局)는 중국 전역의 방송채널 중 HD급 송출 현황을 발표하였다. 사진제공=중국국가광전총국(国家广播电视总局)
중국국가광전총국(国家广播电视总局)는 중국 전역의 방송채널 중 HD급 송출 현황을 발표하였다. 사진제공=중국국가광전총국(国家广播电视总局)

이러한 채널들 중에서 5월 15일 현재까지 전국 각급 방송 송출 플랫폼 중에서 HD급 송출 채널은 총 507개 채널이라고 국가광전총국이 밝혔다. 

5월 15일까지, 전국의 각급 방송 송출 플랫폼의 HD급 화질로 송출하는 방송 채널은 총 507개로 나타났다. 그 중 중앙라디오방송총국(中央广播电视总台)의 채널이 22개(4K 채널 포함), 중국교육방송국(中国教育电视台) 1개 채널, 각 성급 방송국(省级台) 133개 채널(4K 1개 채널 포함), 지급시 방송국(地级台) 채널 285개 채널(4K 1개 채널 포함), 현급 방송국(县级台) 14개 채널, 유료채널 52개(4K 채널 2개 포함)으로 나타났다. 

각 성(省, 区, 市) 성급 방송채널 HD급 화질의 송출 현황을 살펴보면, 

하이난(海南), 신강(新疆), 저장(浙江), 네이멍구(内蒙古) 등 4개 성의 방송채널은 100% HD급으로 송출되고 있다. 

상하이(上海), 산동(山东), 텐진(天津), 충칭(重庆), 스촨(四川), 후난(湖南), 안휘(安徽), 푸젠(福建), 베이징(北京) 등 9개 성, 시 지역의 성급 방송국 채널의 HD 비율은 50% 이상에 도달하였다. 

광둥(广东), 장시(江西), 허난(河南), 귀주(贵州), 허베이(河北), 산시(山西), 헤이룽장(黑龙江), 지린(吉林), 후베이(湖北), 윈난(云南), 장수(江苏), 광시(广西), 랴오닝(辽宁) 등 13개 성의 성급 방송국 채널의 HD 비율은 50%에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西藏), 산시(陕西), 간쑤(甘肃), 칭하이(青海), 닝샤(宁夏) 등 5개 성의 성급 방송채널은 HD급 화질의 채널 송출을 진행하지 못하고 있다. 

각 성의 지급시 방송국의 메인채널의 HD급 전환 현황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스촨(四川), 푸젠(福建), 후베이(湖北), 저장(浙江), 후난(湖南), 장수(江苏), 네이멍구(内蒙古), 광동(广东), 윈난(云南), 산둥(山东), 신장(新疆) 등 11개 성의 지급시 방송국의 메인채널 HD 전환율은 50%가 넘어서고 있으며, 

허베이(河北), 장시(江西), 닝샤(宁夏), 안휘(安徽), 랴오닝(辽宁), 지린(吉林), 하이난(海南), 헤이룽장(黑龙江), 귀주(贵州), 산시(山西), 광시(广西), 허난(河南) 등 12개 성의 지급시 방송국 메인채널의 HD 전환율은 50%가 되지 못한다. 

한편, 시장(西藏), 산시(陕西), 간쑤(甘肃), 칭하이(青海) 등 4개 성의 지급시 방송국의 메인채널의 HD급 채널 전환은 아직 실현하지 못하고 있다. 

윤교원 대표 / (주)한류TV서울 kyoweon@naver.com

 

말산업저널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 383 디지털엠파이어 B동 808호 (우)14057
  • 대표전화 : 031-8086-7999
  • 팩스 : 031-8086-7998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옥현
  • 법인명 : (주)미디어피아
  • 제호 : 말산업저널
  • 등록번호 : 경기 아 50381
  • 등록일 : 2012-03-23
  • 발행일 : 2013-06-24
  • 발행/편집인 : 김문영
  • 말산업저널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말산업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orsebiz@horsebiz.co.kr
ND소프트